청양군, 연말까지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청양군, 연말까지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 이종남 기자
  • 승인 2020.09.16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연말까지 가을철 농기계 임대료를 50% 감면한다.

농기계 임대사업을 이용하면 경영비와 인력을 덜 들이면서도 효율적 영농활동이 가능하다. 농기계는 기종별로 최대 3일까지 빌려 쓸 수 있으며, 사용료는 최저 1일 6000원에서 최대 농기계 구입가격의 2% 정도로 저렴하다.

 

군 집계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봄철 사업을 이용한 농업인은 모두 1440명으로 나타났다.

농기계 임대는 청양읍 농업기술센터와 정산면 동부지소 2곳에서 이뤄지고 있으며 67종 743대가 준비돼 있다. 특히 4~6월과 10월~11월에는 토요일 임대도 가능해 농업인들의 반가움을 사고 있다.

본격적인 밭작물 수확기인 요즘에는 줄기 제거기를 비롯해 콩 색채 선별기, 땅속 작물 수확기 등의 임대 횟수가 잦다.

농기계 임차를 원하는 사람은 임대사업소를 직접 방문해 빌리거나 홈페이지 예약, 전화 예약을 이용하면 된다.

농업기술센터는 농기계를 임대 시 조작 요령과 작업 방법,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용 전후 방역소독을 철저히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많은 농가들이 경영안정에 도움을 주는 농기계 임대료 감면제도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