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민들, “행정수도 완성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반영”해야
세종시민들, “행정수도 완성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반영”해야
  • 최종현 기자
  • 승인 2019.12.02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총선서 심판 불가피...곳곳서 '세종 운운 말라' 여론 형성

이춘희 시장...국회 예산안 예결위 의결을 앞두고 28일 국회 방문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및 현안사업국비 반영 확보와 관련 이춘희 세종시장을 비롯한 시 고위 간부들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시민들도 힘을 모아야 한다는 지적이 곳곳에서 일고 있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이 국회 예결위 한국당 간사 이종배 의원을 만나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10억 반영해달라'며 협조를 당부하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이 국회 예결위 한국당 간사 이종배 의원을 만나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10억 반영해달라'며 협조를 당부하고 있다.

 

국회 세종의사당은 “금년 국가 예산에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10억이 반영돼 위치와 규모에 대한 연구결과가 발표됐지만 아직 이렇다 할 방향”조차 잡지 못하고 있다.

이와 관련, 35만 세종시민들은 여·야 정치인들 모두를 책망하며 ‘내년 4월 총선서 충청권의 힘을 모아 반드시 심판할 것’이라며 벼르고 있다.

일부 시민들은 여·야 정치인들이 선거 때만 되면 ‘세종을 운운하며 이용만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더 이상 이용되지 않도록 금번 총선서 힘을 모으자’고 주장하고 있다.

현재 내년도 예산은 27일 여·야가 합의한 국회 예결위 3당 간사협의체(민주당 전해철 의원, 한국당 이종배의원 , 미래당 지상욱 의원)에서 심사가 진행 중이다.

이에 앞서 이 시장은 지난 22일 기획재정부 2차관 및 예산실장 면담을 갖고 지역 현안 사업들을, 28일에는 국회를 방문해 예산결산위원회 여야 간사를 만나 행정수도 완성 위한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10억 최종 반영 당부,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국비 반영을 위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는 등 발 빠른 행보를 가속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춘희시장이 국회 예결위 3당 간사협의체 민주당 전해철의원을 만나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10억 반영해달라'며 협조를 당부하고 있다. 자료 세종시
이춘희시장이 국회 예결위 3당 간사협의체 민주당 전해철의원을 만나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예산 10억 반영해달라'며 협조를 당부하고 있다. 자료출처, 세종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