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대전충남본부, 레일로 이어지는 행복한 세상만들기!
한국철도 대전충남본부, 레일로 이어지는 행복한 세상만들기!
  • 최종현 기자
  • 승인 2019.11.22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대안학교 R-school 교육환경 개선 위해 구슬땀

 그동안 낡고 열악한 시설에서 미래의 꿈을 펼쳐오던 다문화대안학교인 R-school 학생들이 보다 낳은 환경에서 미래를 설계할 수 있게 됐다.

코레일 대전충남본부(본부장 김용수)가 18일 대전 동구 중동에 위치한 다문화대안학교(R-school)‘코레일빌리지’봉사활동을 펼쳐 이들에게 희망과 꿈을 실어줘 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이번 봉사활동은 한국철도 대전충남본부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추천을 받아 낡은 화장실 보수는 물론 추운겨울을 대비 전기판넬 및 교실 이중창 설치까지 보다 쾌적한 공간 속에서 학업과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했다.

김용수 대전충남본부장은“한국철도의 가장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인 코레일빌리지 사업을 통해 다문화학생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공부 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정의 학생들처럼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분들에게도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