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과 함께 하는 공무원 음악대전 개최
국민과 함께 하는 공무원 음악대전 개최
  • 이종남 기자
  • 승인 2019.11.0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컬(가요·성악), 연주, 국악 등 4개 부문 16팀 본선 진출

  공무원 최고의 음악인(音樂人)을 가리는 공무원 음악대전 본선이 2일(토) 오후 2시 세종시 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열린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공무원의 자기개발과 생산적이고 적극적인 공직문화 조성을 목적으로 ‘제13회 공무원 음악대전 본선 경연’을 2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본선 경연에는 예선을 통과한 16팀(보컬가요 8, 보컬성악 2, 연주 4, 국악 2)이 참가한다. 1·2차로 나눠 진행된 예선 경연에는 총 515팀, 1,336명이 참가했다.

본선 경연 결과 대상(국무총리상) 1팀과 금상 3팀, 은상 4팀, 동상 4팀, 장려상 4팀 등 총 16팀을 시상할 예정이다.

  이날 경연의 입상팀은 대학교수, 국악인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과 세종시자원봉사센터가 추천한 청중평가단의 투표 결과로 선정된다.

특히 올해 음악대전은 그동안 정부청사 내에서 개최하던 것에서 벗어나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는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비보이 등 초청 공연을 병행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문화행사로 진행된다.

  정만석 인사혁신처 차장은 “공무원들이 맡은 바 소임을 다하면서도 여가시간을 활용해 자기개발을 통한 적극적인 공직문화 조성에 쏟은 열정과 노력에 찬사를 보낸다.”며,

“이번 공무원 음악대전을 계기로 공직자 중심의 행사가 아닌 지역주민이 동참하는 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하여 지역 문화발전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