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중구, 31일 제43회 구민의 날 기념행사
대전중구, 31일 제43회 구민의 날 기념행사
  • 강민석 기자
  • 승인 2019.09.02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념 음악회, 지역주민 1,000여명이 함께하며 화합의 장으로 열려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지역주민 1,000여명이 참석해 지난 31일 뿌리공원 수변무대에서 열린 43번째 중구민의 날 기념 버스킹공연이 주민 화합의 장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특히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를 기념하기 위해 중구 보훈단체 지회장과 회원을 초청해 행사의 의미를 더하기도 했다.

 

참석한 주민들은 다양한 장르의 공연에 박수를 보내며 중구민의 날을 축하하고 기념하는 시간을 보냄과 동시에 구민의 자긍심과 지역공동체 의식을 높일 수 있는 제11회 대전효문화뿌리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다짐하며 그 역량을 집결하는 뜻깊은 자리로도 마련됐다.

또한 전날 30일에는 청사 대회의실에서 개최한 '구민의 날 유공구민 표창수여식'에서는 지역사회발전과 주민화합에 기여한 53명의 모범구민에 표창장을 수여하며 감사를 전하는 시간도 가졌다.

박용갑 청장은“우리 중구는 지금의 대전이 있기까지 중추적인 역할을 했던 대전의 모태도시로, 원도심 활성화와 효문화중심도시 중구를 건설을 목표로 25만 구민과 함께 나아갈 것”이라고 힘줘 강조했다.

박용갑 청장이 기념사를하고 있다.
서명석 중구의회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