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오송~청주공항 도로공사 1개월 단축, 11월 조기개통
행복청, 오송~청주공항 도로공사 1개월 단축, 11월 조기개통
  • 최종현 기자
  • 승인 2019.08.2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도시에서 청주국제공항 간 10분, 3km단축

지방도508호로 명명될 오송~청주공항 도로공사가 1개월 앞당겨 11월에 개통될 것으로 보인다.

청주공항 연결도로는 총사업비 1420억 원을 투입, 청주시 오송역 부근 오송 1교차로에서 신촌 2교차로까지 연장 4.7km를 왕복 4차로로 신설하는 사업으로 도로가 개통되면 기존구간 7.7km를 시속 80km/h의 속도로 무정차 주행이 가능한 4.7km로 대체되어 거리는 약 3km, 시간은 10분 정도 단축될 것으로 보인다.

 

행복청(청장, 김진숙)은 28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현재 진행중인 ‘광역도로는 총 18개 노선으로 6개 노선이 기 완료되어 운영 중에 있고, 2019년 현재 10개 노선이 추진 중이며 2개 노선은 사업추진을 위한 예비타당성조사를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구간은 현재 청주공항 연결도로는 8월 기준으로 공정률 92%를 보이고 있어 11월중 개통을 목표로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김진숙 행복청장은 “행복도시 광역도로를 통하여 청주국제공항이 중부권 거점공항으로 더욱 발전하고 대전, 청주 등 행복도시와 인접한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통하여 충청권을 넘어 명실상부한 행정수도로 건설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국민들에게 더 좋은 교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조기개통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