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컨 장시간 사용 땐 실외기 과열 주의해야”
“에어컨 장시간 사용 땐 실외기 과열 주의해야”
  • 이종남 기자
  • 승인 2019.08.09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3년간 화재 27건 발생…세종 소방본부, 안전한 사용 당부

최근 연일 지속되는 폭염으로 에어컨 가동증가와 함께 실외기 화재가 빈발함에 따라 세종시 소방본부(본부장 배덕곤)가 안전한 에어컨 사용법에 대한 홍보에 나섰다.

호려울마을 에어컨 화재

 

소방본부가 최근 3년간 발생한 27건의 에어컨 화재를 분석한 결과 59%가 전기적 요인이고 41%는 부주의에 의한 화재로 확인됐다.

전체 에어컨 화재 가운데 16건이 공동주택에서 발생하는 등 안전한 사용을 위한 주변 환경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파악됐다.

구체적인 사례를 보면 ▲실외기 근처에서 흡연행위 등 부주의 ▲전선길이가 짧아 추가 연결하는 경우 체결불량으로 이음부에서 과열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다.

이외에도 ▲노후화된 부품과 에어컨 실외기가 세대 내에 설치되면서 환기창을 제대로 개방하지 않아 실외기에서 발생한 열기와 모터의 열기가 더해지면서 과열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방본부는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실외기실 환기창이 정상적으로 개방되어 있는지 확인 후 에어컨을 가동시켜야 하며, 더불어 먼지 등 이물질이 쌓이지 않도록 주기적인 청소 및 소음이 나는 경우 즉시 전문가에게 점검받을 것을 당부했다.

도램마을서 발생한 에어컨 실외기 과열 화재
새뜸마을에서 발생한 에어컨 실외기 화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